메인으로

Home 동문회소식 공지사항 / 동문소식

GIST 동문 3인, ‘세계 1% 연구자’에 선정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12-04 08:29:59
최근수정일 2017-12-04 08:29:59, IP 172.25*****

□  GIST(광주과학기술원총장 문승현)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40대 과학자 3이 최근 세계적인 학술정보서비스 기업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前 톰슨로이터 지적재산 및 과학분야 사업부)가 발표한‘2017년 연구성과 세계 상위 1% 연구자(HCRHighly Cited Researcher)’에 선정됐다.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는 2014년부터 4년째 전 세계 과학과 사회과학 분야 연구자들이 발표한 논문의 피인용 횟수를 분석해 상위 1% 연구자를 발표하고 있다

 HCR 명단은 세계에서 가장 방대한 학술 정보 데이터베이스로 꼽히는 '웹 오브 사이언스(Web of Science)'를 기반으로 2005년 1월부터 2015년 12월까지 11년 간 작성된 13만건 이상의 논문을 분석한 결과다.

 

□  총 3300명의 세계상위 1% 연구자’ 중 국내에서 활동하는 연구자 30(한국인 28외국인 2)이 이번 발표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며미국 존스홉킨스 의대 이슬기(40) 교수성균관대 박재형(43) 교수,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김광명(47) 단장 등 GIST 동문 3이 약리학·독성학 분야세계 상위 1%연구자로 선정됐다특히 박재형 동문과 김광명 동문은 작년이 이어 올해도 HCR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 이들은 모두 GIST 신소재공학과(現 신소재공학부)에서 석사·박사학위를 받은 40대 국내파 연구자,국내외에서 탁월한 연구 성과를 거두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external_image          

      ▲ 왼쪽부터 차례로 이슬기 동문, 박재형 동문, 김광명 동문 

 

□  이슬기 교수는 성균관대 학부에서 고분자공학을 전공하고 광주과학기술원 석사(2002년 및 박사(2006년 )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스탠포드의대 박사 후 연구원을 거쳐 2012년 존스홉킨스의대 교수로 부임했다.  

 특히 이 교수는 최연소 한국인 HCR 연구자로 선정되었으며신약개발 관련 연구분야에서 135편 이상의 논문을 발표했다.  

∘ 또한 2010년 미 국립보건원(NIH)이 과학발전에 큰 기여를 할 가능성이 가장 많은 젊은 과학자에게 수여하는패스웨이 인디펜던스 어워드(the pathway to independence award)’를 수상하기도 했다.

 

  박재형 교수는 광주과학기술원 석사과정(1998년 )을 거쳐 박사학위(2002년 )를 받은 뒤미국 퍼듀 대학교(Purdue Univ.) 박사후 연구원과 경희대 교수를 거쳐 현재 성균관대학교 화학공학부 교수로 재직